이단들은 왜 사도행전을 좋아하는가?
조회 : 130
크게 작게 크기저장 초기값
"이단"이란 단어가 성경에서 처음 등장하는 곳은 사도행전 24장이다. 우선 5절에서, 온갖 듣기 좋고 그럴듯한 말로 아첨을 떨었던 변사 터툴로가 교회 역사상 가장 신실했고 성경대로 가장 잘 믿고 실행했던 사도 바울을 『나사렛 이단의 두목』이라 부르며 총독 펠릭스 앞에서 고소할 때 쓰였는데, 여기서는 집단적인 개념의 "이단 종파"(sect, 딛 3:10 - heretick)의 의미로 사용되었다. 그리고 14절에서, 『그러나 이것을 당신께 고백하오니 즉 그들이 이단이라고 하는 그 도를 따라서 내가 내 조상들의 하나님을 섬기고 율법과 선지서들에 기록된 모든 것을 믿으며』라고 바울이 자신을 변호하면서 그 단어를 사용했는데, 이때는 종파보다는 교리적인 개념의 "이단 교리"(heresy)의 뜻으로 쓰였다. 즉 예수 그리스도를 거부했던 유대인 집단이 바울이 전파했던 진리의 말씀을 이단으로 정죄한 것이다. 그러니까 "이단"이란 용어는, 성경을 거부하는 거대한 "종교 집단"(유대교, 로마카톨릭, 그리스정교, 개신교, 공회들, 교단들 등)이 성경대로 믿는 사람을 부를 때 처음 사용된 것이다. 이런 사실은 "첫 언급의 법칙"에 따라 이단이란 단어가 이후 교회사 2천여 년 동안 어떻게 사용되었는지를 가늠하게 해 준다. 말하자면 그 진짜 이단들에 의해 성경대로 믿는 그리스도인들이 항상 이단으로 낙인찍히며 피 흘린 발자취를 남겨야 했던 것이다.

그러나 이단은 그런 왜곡된 의미로 사용되어서는 안 되는데, 이는 그것의 올바른 정의가 "성경 말씀을 변개시키고, 사사롭게 해석하며, 문맥을 무시한 채 특정 성경 구절만 뽑아서 만든 비성경적인 가르침"이기 때문이다. 이 정의에 의하면, 개역성경 및 개역개정판 등의 변개된 성경들을 쓰는 자들은 모두 이단들이라고 말할 수 있다. 그들은 이브처럼 마귀의 덫에 쉽게 걸려드는 미혹된 자들이고(창 3:1-3), 예후디처럼 아무런 거리낌 없이 성경을 난도질하는 무뢰한들이며(렘 36:23), 사카랴처럼 하나님의 말씀을 믿지 않는 자들이다(눅 1:18-20). 하나님께서는 그런 불한당들을 반드시 심판하시는데, 사카랴의 경우에는 "벙어리"가 되게 하시어 천사가 전해 준 말들이 실제로 이루어질 때까지 말을 못하게 만드셨다. 이유는 단 한 가지였는데, 곧 하나님의 말씀을 믿지 않았기 때문이다(눅 1:20). 이런 이유로 케네스 테일러, 필립 샤프, 트레겔레스, 웨스트코트, 필립스 등의 성경 변개자들이 목소리를 잃었던 것이다. 그 내용이 게일 립링거의 저서 <뉴에이지 성경역본들> 제31장에 나온다. 그런데 이 책이 출간된 지 몇 년 후에 그것이 거짓임을 밝힐 목적으로 미국의 배교한 보수주의자 존 앵커버그가 NASV, NIV, NKJV 등 다섯 개의 성경 번역 위원회의 학자들을 전국적으로 방영되는 기독교 프로그램에 초청한 적이 있었다. 그 자리에는 <킹제임스성경>을 최종권위로 믿는 학자 몇 사람도 참석하게 해서 이들을 바보로 만들 계획까지 세웠다. 토론이 진행되는 동안 앵커버그는 게일의 책이 거짓이라고 주장하면서 과연 그 책에 기술된 대로 목소리를 잃은 학자들이 있었는지 질문했다. NIV 번역 위원회 출신의 학자는 아니라고 대답했다. NKJV를 대표하는 아더 파스타드도 아니라고 말했다. 그런데 앵커버그가 NASV를 대표하는 돈 윌킨스 박사를 쳐다보며 똑같은 질문을 하려던 순간 갑자기 말이 나오지 않았다. 겁을 집어 먹은 그는 힘겹게 침을 넘기는 듯한 목소리로 이렇게 말했다. "제... 제가... 목소리를 잃었습니다." 그 자리에 있던 사람들은 무척 충격을 받았고, 즉시로 앵커버그는 카메라맨에게 손짓하여 이 장면이 절대 방영되지 않도록 지시했다. 하나님의 경고를 우습게 여기는 자들은 누구인가? 『완고한 혀는 끊어지리라』(잠 10:31). 『주께서는 모든 아첨하는 입술과 교만한 것들을 말하는 혀를 끊으시리라』(시 12:3). 『거짓말하는 입술로 잠잠케 하소서』(시 31:18). 성경을 변개시킨 자들을 포함한 모든 이단들은 이 엄중한 심판을 피해갈 수 없다!



미리보기 서비스는 여기까지입니다.

더 보기 원하시면 해당 호의 학회지를 구입해 보시기 바랍니다.

출처 : 월간 성경대로믿는사람들  2017년 3월  (통권 300 호)   page : 16

 
   
 

 
고객센터 | 회사소개 | 이용약관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이메일무단수집거부
  • 상호명: 말씀보존학회 │ 대표자명: 이송오 │ 주소: 서울특별시 강서구 금낭화로 135 (금강프라자 7층)
  • 사업자 등록번호: 105-99-34323 │ 통신판매업 신고번호: 제 16-1956호 │ 메일: admin@biblemaster.co.kr
  • 전화 : (02)2665-3743~4 │ 팩스: (02)2665-3302
Copyright ⓒ www.biblemaster.co.kr. All rights reserved.